턱관절치료병원 내게 어울리게 하려면 ­

턱관절치료병원 내게 어울리게 하려면

>

​갈수록 턱관절 장애로 인해서 턱관절치료병원을 찾는 환자분들의 수가 늘고 있다고 했었어요. 외부에서 오는 원인도 있지만 잘못된 생활 습관이 더 큰 원인이 되어 이런 문제가 생기는 것이라고 했었어요. 저작습관이 잘못되어 있으며 턱을 괴거나 내미는 등 바르지 않은 자세를 자주 하면 턱관절 장애로 이어질 수 있다고 했었어요.몸에서 많은 역할을 하고 있는 턱관절은 턱과 머리 뼈를 연결해주는 부분으로 해당 부분의 움직임이 잘 이루어질 수 있도록 도와주는 일을 하고 있었어요. 그렇기 때문에 턱관절장애가 생기게 되면, 퇴행성관절염으로 이어지며 턱을 움직이기 어려워질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했었어요. 장애라는 표현 때문에 자신과는 관계가 없는 일이라고 생각할 수 있었는데요.항상 쉬지 않고 움직여야 하는 턱관절이 잘 움직이지 못하게 된다면 일상적인 행동에 많은 문제가 생길 수 있는데 이는 생각보다 많은 사람에게서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이라고 했었어요.​

>

​식사를 하더라도 질기고 딱딱한 음식을 좋아하거나, 노래나 하품을 하기 위해 입을 크게 벌리는 것도 턱관절에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원인이 되고 있었어요. 또한 부정교합이 있거나, 이를 갈거나, 손가락과 손톱을 물어뜯는 습관이 턱관절 장애를 불러올 수도 있다고 하며 스트레스, 우울감, 긴장 등 부정적 정서도 요인이 될 수 있었어요. 이러한 이유로 인해서 특정한 직업군에서 자주 발생을 하는 일이 많다고 했었는데요. 스트레스가 많거나 항상 긴장해야 하는 일을 하는 직업군이라면 그만큼 턱관절 장애에 노출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은데요. 또 말을 많이 해야 하는 직업군도 마찬가지로 턱관절 장애를 앓게 되는 일이 많이 있다고 했었어요.​

>

​턱관절장애란 관절 사이에 염증이 생기게 되거나 디스크가 바른 자리에서 빠져 나갔을 때 생길 수 있었어요. 턱을 다물려고 하는데 잘 안 되고 입이 벌어지지 않는다면, 턱을 움직일 때 ‘딱딱’ 하는 소리가 나는 것 같다면 해당이 될 수 있었어요. 턱관절증상이 있다고 해서 바로 심각한 문제로 이어지는 것은 아니지만, 만성화 되어 가면서 퇴행성관절염이 나타날 수 있다고 했었어요. 턱관절의 균형이 잘 맞지 않는다면 귀에 삐 소리가 나는 이명이 발생하기도 하고 긴장으로 인한 두통이나, 심한 어지럼증까지 나타나면서 일상생활을 하기 어려워지는 경우가 생길 수 있다 보니 턱관절치료병원을 조기에 방문하는 것이 중요 했었어요.​

>

​턱관절장애가 발병하는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으며 복합적으로 동시에 나타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진단을 꼼꼼하고 바르게 해보아야 했었어요. 턱관절치료병원에서는 3D CT 등 다양하고 체계적으로 준비되어 있는 정밀 진단이 가능한 센터를 통해서 턱 뼈와 얼굴 골격 교합 등의 상태를 전체적으로 확인하고 있었어요. 턱 운동이 잘 이루어지고 있는지 알맞은 범위로 움직일 수 있는지를 검사하여 턱관절 장애로부터 벗어날 수 있도록 설계하고 있어 근육의 이상이나 통증까지도 예방하거나 바로 잡을 수 있었어요. 위 아래 치아가 잘 맞춰질 수 있도록 하므로 턱이 제자리로 돌아가면서 골변화로 인해서 얼굴형까지 달라질 수 있도록 다양한 검사 과정을 통해 진행을 준비하고 있었어요. 턱관절치료병원에서 다양한 사전 검사가 가능하기 때문에 근본적인 원인까지 명확하게 알아보고 증상이 사라질 수 있도록 치료를 도와드리고 있었어요.​

>

​턱관절 장애는 경미한 정도를 벗어나면 수술을 통해 치료를 해야 할 수 있었는데요. 턱관절 장애를 불러일으키고 있는 골격적 이상을 바로잡아 줄 수 있어야 질환의 문제를 관리할 수 있기 때문이였어요.따라서 한 번뿐인 선택을 더 꼼꼼하게 하기 위해서는 보철치료, 교정치료, 수술이 모두 가능한 턱관절치료병원에서 각자에게 어떤 치료법을 동반하는 것이 증상을 개선하는 데 가장 도움이 될지를 알아보고 보존적 치료를 함께 하면서 꼼꼼하게 진행하는 것이 중요했었어요. 턱관절 장애 환자 중 일부는 보존적 치료만으로 가능한 경우가 있으나 그렇지 않다면 수술적 치료를 고려해보아야 했었어요. 보존적 치료방법만으로는 가능하지 않은 경우라면 턱 근육만이 아니라 뼈의 상태에 알맞은 변화를 가져올 수 있도록 정확하게 알아보아야 했었어요. 이갈이, 턱 괴기 등 악습관을 조절하여 치료의 완성도를 높이는 것도 중요했었어요. 각 환자를 검사하여 저마다 알맞은 치료를 통해 턱관절장애 증상이 치료될 수 있도록 도와드리고 있었어요.​

>

​턱관절 장애가 생기지 않게 하려면 예방도 중요했었어요. 턱을 괴거나, 이갈이, 이를 악무는 습관을 가지고 있다면 좋아지기 어렵고 더 심해질 수 있었어요. 그렇기 때문에 지금까지는 무의식적으로 하고 있던 행동을 바르게 고칠 수 있어야 했었어요. 생활습관 교정 및 예방까지 함께 하면서 턱관절 장애로부터 벗어날 수 있도록 관련 분야의 전문의가 상황에 따라서 섬세한 연계를 통해 개선을 도와드리고 있었어요. 심미적으로만 나아지는 게 아닌 턱관절치료치과의 협진을 통해 진행하고 있기 때문이지요.​

>

​구강 내를 넘어 각자의 골격에 대해서도 구체적으로 보고 필요에 따라서 꼼꼼한 관리를 할 수 있도록 치과분야에서도 다양하게 관련된 분야를 통해 치료를 도와드리고 있어 코골이, 안면비대칭, 이갈이 등 기능적인 문제를 벗어나기 위한 치료까지 가능했었어요.​

>

​턱관절 장애를 가지고 있다면 한 분의 환자를 위해 1:1로 웨이퍼를 만들 수 있는 기공실이 있으며 집중치료시설을 통해서 상시 응급한 상황에도 대비하고 있는 턱관절치료병원에서 끝까지 꼼꼼하게 문제가 생기지 않도록 해결해 나갈 수 있었어요.​

>

​무리하게 악간 고정만을 하는 게 아니라 상황에 따라서 다양한 방식으로 도와드리고 있어 시간이 많이 없는 분들도 더 부담감 없게 받을 수 있는 진료를 시행 중에 있었어요. 환자 개인의 건강을 넘어 편의까지 생각하기 위해 상황에 따라 도와드리고 있는 곳인지 확인하고 함께한다면 변화도 가능할 수 있어요.​

>

>

>